중환자실에 들어간지 3일 만에 사망! “새우” 때문일줄이야… 빨리 보기를

해산물은
많은 충실한 팬들을 보유하고 있는
맛이 환상적인 음식이다.
례를 들면 게, 조개, 소라, 갯가재
등등이다.
찜이든
중환자실에 들어간지 3일 만에 사망! “새우” 때문일줄이야... 빨리 보기를
마라(麻辣)든
중환자실에 들어간지 3일 만에 사망! “새우” 때문일줄이야... 빨리 보기를
아니면 마늘 양념이든
모두 그 맛을  
남김없이 다 드러낼 수 있다. 

중환자실에 들어간지 3일 만에 사망! “새우” 때문일줄이야... 빨리 보기를
그러나
이렇게 흠 잡을 데가 없는 좋은 맛도
예상밖의 손상을 가져올 수 있다.   
    최근에, 항주에 살고 있는 한 60세가 넘은 왕아저씨(가명)가 징거미새우를 씻을 때 손가락이 새우 머리의 “새우총”에 찔렸는데 이로 인해 “비브리오 패혈균”에 감염되었고 결국 응급 처치가 효과가 없어 사망했다. 
왕아저씨는 응급실에 입원한 지
3일 만에 세상을 떠났다.  
중환자실에 들어간지 3일 만에 사망! “새우” 때문일줄이야... 빨리 보기를
우리는 이에 매우 안타깝게
생각할 뿐만 아니라
 아래와 같은 의문도 든다. 
도대체 “비브리오 패혈균”이란 무엇인가?
왜 그 피해는 이렇게 큰가?
그럼 아래 우리와 함께 
빨리 그 의문들을 풀어보자.

비브리오 패혈균이란?

    비브리오 패혈균은 일종의 조건화된 병원체로써 그람음성 세균에 속하고 1976년에 Reichelt 등에 의해 최초로 해양 환경으로부터 분리되었고 1980년에 Baumann와 Farmer 등이 이를 비브리오 패혈균이라고 명명하였다. 
    이 세균은 유당을 발효하여 산을 생산하는데 일반적으로 따뜻하고(20℃ 이상), 중등 염도(5‰-20‰)까지 낮은 수역에서 수량이 가장 많다. 
중환자실에 들어간지 3일 만에 사망! “새우” 때문일줄이야... 빨리 보기를
    비브리오 패혈균은 주로 바다와 가까이 있는 환경에서 존재하고바닷물 및 물고기, 새우, 굴, 조개 등 해산물에서 분리될 수 있으며 또한 민물 어류로부터 분리하여 얻을 수 있다.

왜 새우에 찔리면 감염되거나

심지어 사망할 수 있는가?

    새우총 가시에 찔리면 상처가 작고 깊어 쉽게 폭로되지 않아 깨끗하게 씻기가 어렵다. 이렇게 상대적으로 밀폐된 작은 환경에서 해산물이 지니고 있는 비브리오 패혈균은 빈틈을 타 들어가고 일정한 수량이 축적되면 기회를 노려 혈에 들어가 균혈증을 형성한다. 

중환자실에 들어간지 3일 만에 사망! “새우” 때문일줄이야... 빨리 보기를

    면역세포의 공격 하에서 세균 분해는 지방다당체 LPS를 방출하고 LPS는 면역세포가 세포 인자를 방출하게끔 한다. 례를 들어 종양 괴사 인자, 인터류킨6, 심지어 세포 인자 폭풍을 일으켜 패혈쇼크를 초래한다. 
    이로부터 중요한 장기 례를 들면 뇌간 혈액 주입 부족을 일으키거나 심하면 사망까지 초래할 수 있다. 
 

비브리오 패혈균에는 

또 어떤 위해가 있는가?

    1.비브리오 패혈균은 로출된 상처를 감염하 수포, 자반 및 봉와직염을 일으키고 심한 경우 몸을 다친 괴사성 근막염으로 발전해 절단까지 초래할 수 있다.
    2. 비브리오 패혈균은 또 급성 위장염이거나 심지어 원발성 패혈증을 초래할수 있고 고열, 구토, 설사, 쇼크 등을 일으킬 수 있으며 패혈증으로 발전하기만 하면 사망률이 거의 50%이다. 

중환자실에 들어간지 3일 만에 사망! “새우” 때문일줄이야... 빨리 보기를

    1979년, Blake 등은 상처 감염이 보통 해수와 해양 동물과의 접촉을 통해 일어나고 원발성 패혈증은 보통 굴 등 해산물을 생으로 먹는 것과 관련이 있다고 증명하였다. 

감염 후 어떤 증상이 있는가?

    만약 조심하지 않아 비브리오 패혈균에 감염되었다면 상처에 세균성 감염 증상이 나타나는데 즉 빨갛고, 붓고, 뜨거워나고, 아프다. 그리고 병세는 급속히 진전되고 일부분 상처는 주위로 빨리 퍼져 나간다. 

중환자실에 들어간지 3일 만에 사망! “새우” 때문일줄이야... 빨리 보기를

    만약 해산물을 생으로 먹어서 발생한 것이라면 장염 증세로 표현되는데 흔히 복통, 설사, 발열이고 패혈증 단계로 진입하면 고열 등 증상이 나타난다. 

어떤 사람들이 감염되기 쉬운가?

    1. 만성 간염, 알코올성 간경화 등 환자들이다. 이 두 부류의 환자들은 유기체가 페리틴으로 전환하는 것이 비교적 높기에 비브리오 패혈균에 감염된 후 정상인에 비해 패혈증을 일으키기 더 쉽다. 
    2. 당뇨병 환자이다. 당뇨병 환자는 혈당 수준이 비교적 높기에 감염이 발생하면 공제하기 어렵다. 
    3. 만성 신장병 환자이다. 

중환자실에 들어간지 3일 만에 사망! “새우” 때문일줄이야... 빨리 보기를

    4. 면역 기능이 낮은 사람들이다. 
    5. 당질 코르티코이드를 장기간 사용한 환자이다. 당질 코르티코이드에는 면역 억제 효과가 있다. 
    6. 기관 이식 환자이다. 이 부류의 환자들은 거부 반응을 방지하기 위하여 장기적으로 면역 억제 약물을 복용한다. 

평상시에 어떻게 예방해야 하는가?

    1. 상처가 있을 때 가능한 해수를 접촉하지 말거나 바다에서 수영하지 말아야 한다. 
    2. 면역력이 낮은 환자는 찔려 감염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해산물을 처리하지 말아야 한다. 
    3. 가능한 해산물을 생으로 먹지 말아야 한다. 
    4. 만약 해산물을 처리할 때 조심하지 않아 찔렸다면 바로 상처를 누르고 수돗물로 헹구며 상처를 가리지 말아야 한다. 조건이 허락된다면 75%의 알코올과 요오드포로 소독하며 상처 상황을 주의깊게 관찰해야 한다. 

중환자실에 들어간지 3일 만에 사망! “새우” 때문일줄이야... 빨리 보기를

이로부터 알다싶이
여러분들이 평상시에 해산물을 처리할 때
꼭 조심해야 하고
만약 주의하지 않아 찔렸다면
응당 빨리 처리해야 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